2024년 7월 7일 연중 제14주일 미사 신부님 강론

예언자는 어디에서나 존경받지만 고향에서만은 존경받지 못한다.